포천소식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포천시민뉴스
포천소식 모바일 QR코드
뉴스레터 구독신청
  • 기사제보
  • 포천소식지(새창)

보도자료

  • 시정뉴스
  • 보도자료

포천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방지 총력대응

전체 양돈 농가에 긴급 전화 예찰 실시, 거점소독초소 24시간 운영

포천시는 파주에서 국내 첫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함에 따라 확산방지를 위해 차단 방역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은 폐사율이 100%에 이르는 돼지 전염병으로, 아직 예방백신이 개발되지 않아 양돈산업 전반에 큰 피해를 주는 치명적인 질병이다.

정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위기 경보 단계를 최고 수준인 ‘심각’ 단계로 격상했으며 전국에 일시 이동 중지 명령을 발령했다. 이에 포천시는 관내 유입을 막기 위해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방역대책에 힘쓰고 있다.


ⓒ포천시

포천시 관내 양돈농가는 총 159 농가로, 27만 8천여 두의 돼지를 사육하고 있다. 시는 전체 농가에 긴급 전화 예찰을 시행했으며 현재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시는 차단 방역을 위해 연천군과 인접한 창수면 군자교 사거리에 거점소독초소를 설치하고 24시간 운영한다고 밝혔다.

포천시 관계자는 “양돈 농가에서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증상이 발생하면 신속히 신고해주시고, 방역 조치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간 포천시는 농장 단위의 차단 방역 체계를 구축해 생석회와 소독약품 등을 공급하고, 야생 멧돼지 침입 방지를 위한 철제울타리 교체작업을 추진했다. 또한, 축산과․축협 공동방제단의 방역 차량을 총동원해 방역 취약 농가에 소독을 지원하고, 양돈 농가 관계자 집합 교육 및 소독캠페인 등을 추진해왔다.

축산과 동물방역팀 ☎031)538-3873



기사등록 : 2019-09-17 조회수 : 426
  • SNS 기사공유
  • 5점
  • 4점
  • 3점
  • 2점
  • 1점
  • [평균0점/0명 ]
의견 리스트
  순번 작성자 내용 작성일 삭제  
  • · 이름
  • · 비밀번호
  • (삭제 시 필요)
최대 500자/현재 0
  • · 인증
  • ·
  • · 내용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