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생활정보

  • 시민기자
  • 생활정보
식당 종이컵 참으세요 ... 편의점 비닐봉지 안돼요
지난 11월 24일부터 편의점 비닐봉지·식당 종이컵 제공 ’전면 금지’하다 ... 참여형 1년간 계도 기간

시민기자 이우창

 

ⓒ환경부

지난 11월 24일부터 편의점, 제과점 등에서 일회용 비닐봉지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것과 돈 받고 파는 것도 원칙적으로 금지되었다.

환경부에 따르면 지난 11월 24일부터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이 시행되었다. 편의점 등 종합소매업체와 제과점에서는 이미 제도가 시행 중인 면적 3천㎡ 이상 대규모 점포나 165㎡ 이상 슈퍼마켓과 같이 비닐봉지를 사용할 수 없게 되었다. 이번 일회용품 사용 제한 확대 조치는 2019년 대형 매장에서 비닐봉지 사용이 금지된 이후 첫 확대 조치이다.

ⓒ환경부

카페·식당에서도 일회용 플라스틱 컵만 사용이 금지됐었으나 앞으로는 일회용 종이컵도 사용할 수 없게 되고, 플라스틱 빨대와 젓는 막대 제공도 금지된다. 그 외도 체육시설 내에서 플라스틱 응원용품과 우산에 맺힌 빗방울이 떨어지지 않도록 사용하는 비닐도 백화점 등 대규모 점포에서 사용이 금지되었다.

편의점은 이미 일회용 비닐봉지 대신 물건을 담을 봉지를 요청하는 손님에게는 재사용 종량제봉투(쓰레기 종량제봉투)를 사도록 안내하고 있다.

ⓒ환경부

지난해 12월 31일 관련 법을 개정·공포하면서 ‘일회용품 사용 제한’을 지키지 않고 사용하거나 무상으로 제공할 경우에는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

지구의 한 모퉁이를 끼끗하게 미래세대에게 물려주는 일이 종이컵과 비닐봉지 사용에 포천시민 누구나 잠깐 생각을 멈추는 일에서 시작하면 어떨까 하는 마음이 든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목록보기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 대한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평가 1명 / 평균 5
의견글 작성
의견글을 작성해 주세요.
최대 500자 / 현재 0자
  • 계산하여 답을 쓰세요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 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맨위로